점프 점프 그림책 이야기

★ 점프 점프

“점프 점프”는 수족관에서 태어난 돌고래 핑크의 이야기입니다. 수족관이 세상의 전부라고 여겼던 돌고래 핑크가 바다를 보게 된 후 지금까지의 자신의 삶이 거짓이었음을 깨닫고 자유를 향해, 진정한 삶의 바다를 향해 힘차게 뛰어오르는 모습을 역동감 넘치는 유화로 그려낸 그림책입니다.

Read more

내 작은 두 손으로 그림책 이야기

내 작은 두 손으로

“내 작은 두 손으로”는 아이들이 작은 두 손으로 세상과 만나는 순간을 담은 그림책입니다. 세상을 향해 불쑥 두 손을 내민 아이들이 자신의 손 끝으로 경험하고 배우며 성장하는 모습, 그리고 아이들로 인해 더 아름답게 바뀌어가는 세상의 모습을 예쁘게 담아낸 그림책입니다.

Read more

어디에 있을까? 그림책 이야기

어디에 있을까?

단순한 구성의 그림책 “어디에 있을까?”. 작가의 잃어버린 물건들에 대한 엉뚱한 상상은 아이들에게는 호기심 가득한 재미를, 그리고 우리 어른들에게는 잊고 지냈던 어린 시절의 향수를 불러 일으키는 아주 멋진 그림책입니다. 무엇보다도 마음에 쏙 드는 점은 내가 까맣게 잊고 있었던 물건들이 누군가에게 소중하게 쓰여지고 있음을 보여준다는 점입니다.

Read more

돼지 왕 그림책 이야기

★ 돼지왕

그림책 “돼지왕”은 자기밖에 모르는 돼지왕과 그의 우매함으로 인해 시달리는 백성인 양들의 이야기입니다. 그림책을 보는 아이들은 자연스레 양들의 입장에서 이야기에 빠져들게 됩니다. 그리고 제멋대로인 돼지왕을 보며 한심해하기도 하고 답답해 하기도 할 겁니다. 이 과정에서 우리 아이들은 다른 사람의 마음을 헤아리고 배려하는 것의 진정한 의미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겠죠.

Read more

레오틴의 긴 머리 오늘의 그림 한장

레오틴의 긴 머리

“레오틴의 긴 머리”는 아빠를 잃은 슬픔으로 세상으로부터 자신을 격리시킨 채 살아가는 한 소녀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레미 쿠르종의 그림책은 느린 그림책입니다. 아주 서서히 내 마음에 다가서는 그림책입니다. 맛있는 음식이 씹고 씹을수록 입안에 그 풍미가 가득해지듯, 그의 그림책은 보고 또 볼수록 삶의 진솔한 이야기들이 마음 속 깊이 퍼져가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Read more

텅 빈 냉장고 그림책 이야기

★ 텅 빈 냉장고

텅 빈 냉장고. 우리와 가장 가까운 곳에 살고 있는 이웃, 그런 이웃끼리 재료와 정성을 모아 맛있는 먹거리를 만들고 오순도순 나눠 먹는 모습, 그리고 그 안에서 서로의 기쁨과 슬픔, 삶의 행복을 함께 나누는 모습을 통해 함께 살아가는 세상이 얼마나 아름다운지를 보여주는 그림책

Read more

진짜 투명인간 그림책 이야기

★ 진짜 투명인간

진짜 투명인간. 꼬마 에밀과 시각장애인 블링크 아저씨의 우정을 통해 많은 이야기를 담아낸 그림책 “진짜 투명인간”, 우리 아이들에게 시각장애인의 입장에서 세상을 바라볼 수 있게 해줌으로써 우리 이웃에 한 발짝 더 다가설 수 있게 해주는 그림책입니다.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