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주말에는 멀리 경북 안동에 다녀왔습니다. 안동 지역 초등학교 선생님들이 ‘그림책으로 학생중심활동 수업 만들기’라는 주제로 단위 학교 자율 연수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셨는데 그 중 한 코너를 제게 맡겨 주셔서 아주 오랜만에 나홀로 기차 여행을 즐길 수 있었습니다.

안동동부초등학교

청량리역에서 아침 8시 25분에 출발하는 무궁화호를 타고 3시간 남짓 걸려 도착한 안동역의 현판입니다. 퇴계 이황 선생의 친필 목판문집인 “매화시첩”에서 집자(集字)하여 제작했다고 합니다.

안동동부초등학교

강의는 안동동부초등학교 도서관에서 진행되었습니다. 아담하지만 빼곡하게 꽃혀 있는 책들에 아이들의 손때가 묻은 걸 보니 이곳 선생님들께서 아이들 책읽기에 얼마나 정성을 들이고 계신지 한 눈에 짐작할 수 있었습니다.

안동동부초등학교

선생님들이 준비한 자율 연수 ‘그림책으로 학생중심활동 수업 만들기’의 프로그램은 매주 토요일을 이용해 3주간 진행된다고 합니다.

  • 1주차 : 프로젝트 수업 그리고 그림책(오은경, 울진 노음초 교사)
  • 2주차 : 옛이야기 그림책으로 아이들과 만나기(김다혜, 칠곡 석적초 교사) / 그림책과 놀이
  • 3주차 : 그림책을 읽자, 아이들을 읽자(최은희, 충남 배방초 교사)

제가 맡은 건 2주차 프로그램 중 ‘그림책과 놀이’로 지난 10월 15일(토)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네 시간 동안 진행하였습니다.

안동동부초등학교

실습을 위해 준비해 간 그림책 놀이 재료들입니다. “요셉의 잙고 낡은 오버코트가…?”“달팽이 찰리에겐 새 집이 필요해” 두 권의 그림책 활용 놀이를 준비해 갔습니다. 아이들과 함께 그림책 읽기에 푹 빠진 선생님들께 얼마 전 이야기꽃 출판사에서 펴낸 서평집 “그림책? 그림책… 그림책!”을 선물로 한 권씩 나눠드렸습니다.(“그림책? 그림책… 그림책!”은 비매품으로 이야기꽃 출판사에서 흔쾌히 지원해 주셨습니다. 이야기꽃 김선영 님께 고마운 마음 전합니다!)

안동동부초등학교

그림책 놀이 시간이면 왁자지껄한 아이들과는 달리 놀라운(?) 집중력을 보여주시는 선생님들. 🙂

안동동부초등학교

선생님들이 만드신 달팽이 찰리들입니다. ^^

안동동부초등학교

무려 네 시간동안 도서관 한쪽에서 책을 읽으며 선생님이신 엄마를 기다리던 초등학교 3학년 친구가 책놀이 프로그램 시간에 함께 만든 달팽이입니다. 줄무늬에 콩콩콩 점을 찍어 그린 달팽이 무늬가 참 독특합니다. 점심에 먹은 묵밥을 좋아한다면서 재잘재잘 참 예쁘게 이야기하던 모습이 눈에 선하네요.^^

안동동부초등학교

강의가 끝난 후 프로그램 주관해 주신 안동동부초등학교 선생님과 함께 학교 뒤에 있는 벽화마을을 둘러보았습니다. 학교에 손주들을 맡기신 할머니들이 선생님과 마주칠 때마다 반가워 하시면서 뭐라도 대접하려는 모습을 보며 참 아기자기하고 사람 사는 맛이 느껴진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사진 속 학교 건물 한 켠에 그려진 세 아이들의 할머니와도 인사를 나눴답니다. ‘저기 저 아이가 내 손주야~’ 하며 흐뭇해 하시더라구요.

저녁 식사 후 안동 시내를 조금 둘러 보고 다시 기차에 올라 집에 돌아오니 밤 11시 30분. 무려 열네 시간이나 걸린 안동 나들이었지만 아이들과 그림책 사랑에 푹 빠진 좋은 선생님들과 함께 했던 시간이어서 보람된 하루였습니다.


이 선주

이 선주

열여덟 살 딸내미와 폭풍수다에 체력 고갈 중 | 2000년부터 육아, 그림책, 엄마와 함께 하는 놀이, 중학교 3년간의 홈에듀케이션 이야기를 담은 블로그 "겨레한가온빛" 운영 | '찾아가는 어린이 책놀이터' 수업 진행 | '그림책과 놀아요'(열린어린이) 출간(2007) | 2016년 4월 | seonju.lee@gaonbit.kr

4 Replies to “경북 안동 초등학교 선생님들과 함께 한 그림책 놀이 강연

    1. 토요일 오후 선생님들도 피곤하셨을텐데 시종일관 따뜻하고 유쾌했던 분위기에 정말 편안한 시간이었습니다.^^
      반갑습니다. 남호정 선생님~

  1. 선생님~ ^^ 먼길 와주셔서 좋은 나눔을 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
    그날 만들어간 달팽이로 집에 있는 아이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

    1. 아이들이 달팽이 놀이 좋아했다니 흐뭇하네요!
      처음 연락 주셨을 때보다 안동이 훨씬 가까워진 느낌입니다. 아마도 조만간 안동에 한 번 더 다녀올 듯 합니다. 선생님 덕분에 제 생활반경이 한층 넓어졌네요 ^^ 일정 정해지면 다시 연락 드릴께요~ 🙂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