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의 수영 배우기

나만의 수영 배우기

모든 첫 순간은 두렵고 어렵습니다. 하지만 그 첫 발을 떼어내는 순간이 있기에 우리는 뚜벅뚜벅 앞으로 나아갈 수 있다고 이야기하는 그림책 "나만의 수영 배우기"입니다,

바다와 하늘이 만나다

바다와 하늘이 만나다

몽환적 느낌이 가득한 그림으로 다시는 만날 수 없는 할아버지에 대한 손주의 그리움과 애틋한 사랑을 보여주는 그림책 "바다와 하늘이 만나다"는 "한밤의 정원사"의 작가 에릭 펜과 테리 펜 형제의 최신작입니다.

귀신 안녕

귀신안녕

"귀신안녕"은 그림책 전체를 푸른 톤으로 개성 있게 표현한 그림, 글자의 배열 하나하나까지 세심하게 신경 써 독특한 느낌으로 마음을 사로잡는 그림책입니다.

안녕

안녕

찾아온 이에게 건네는 '안녕', 떠나간 이에게 고하는 '안녕', 수많은 '안녕'들이 그림책 속에 반복되면서 우리 삶을 아련하고 따스하게 그려낸 그림책 "안녕", 상상력 가득한 이야기 속에 다양한 감정들을 담아낸 그림책 한 권에 마음이 촉촉해지는 여름밤입니다.

수영장에 간 아빠

수영장에 간 아빠

그림책을 읽는 내내 웃음 짓게 만드는 그림책 "수영장에 간 아빠", 딸바보 아빠들에게 많은 공감을 받을 그림책일 듯싶습니다. 딸바보 남편을 둔 엄마에게도 마찬가지일 테고요. 훌쩍 자란 딸들이 보면 아빠 생각에 뭉클해져 그만 눈물 찔끔 흘릴 그림책일 것 같습니다.

쉿! 나는 섬이야

쉿! 나는 섬이야

생명과 생명이 신의를 지켜가는 아름다운 세상을 멋지게 그려낸 그림책 "쉿! 나는 섬이야", 지켜주고 싶은 것, 뭉클하고 아름다운 것, 말하지 않아도 다 아는 것, 사랑은 바로 그런 것! 아닐까요?

Rain : 비 내리는 날의 기적

Rain : 비 내리는 날의 기적

간절한 아이의 마음과 아이에게 기다림의 미학을 가르쳐준 할아버지의 따스한 마음을 멋진 상상력으로 그려낸 그림책 “Rain : 비 내리는 날의 기적”, 비 오는 날을 이렇게 유쾌하게 그려낼 수도 있구나 하는 생각을 하며 푹 빠져서 본 그림책입니다.

단어 수집가

단어 수집가

읽는 순간 마음이 기쁨과 즐거움으로 가득 채워지는 그림책, 그래서 언제나 말이 필요 없게 만드는 피터 레이놀즈의 그림책들, 오늘도 상상 이상 기대 이상인 피터 레이놀즈의 그림책 "단어 수집가"를 읽고 역시~하고는 엄지 척! 했습니다.

아이스크림 걸음

아이스크림 걸음!

동생을 데리고 집으로 돌아가는 길을 정겹고 따스하게 그려낸 그림책 “아이스크림 걸음”, 아이들에게는 일상이 놀이이고 놀이가 일상입니다. 시키지 않아도 스스로 생각해 낼 줄 아는 최고의 힘을 가진 우리 아이들의 모습이 그림책 속에 너무도 사랑스럽게 그려져 있어요.

여우랑 줄넘기

여우랑 줄넘기

아이들의 미묘한 정서가 섬세하게 담겨있는 그림책 “여우랑 줄넘기”, 마음이 퍼석퍼석해진 날, 여우랑 한바탕 줄넘기하러 그림책 속으로 들어가 보세요. 그곳에는 언제나 어린 날의 순수했던 내가 기다리고 있답니다. 당신이 ‘안녕!’하고 인사하며 성큼 들어설 그날을 기대하면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