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발행 : 2018/10/16
■ 마지막 업데이트 : 2018/10/18


그림책 소재로 가장 많이 쓰이는 건 과연 뭘까요? 일일이 세어 보지는 않았지만 아마도 곰 아닐까 싶습니다. 그리고 곰만큼이나 그림책에 많이 등장하는 건 바로 달님!

멀리 있는 듯 하면서도 늘 우리 가까이 있는 달님. 아기 공룡에게는 맛있는 보름달빵, 꿈 많은 우리 아이들에겐 꿈과 희망, 어두운 길을 가는 나그네에게는 환한 길잡이, 고향 생각에 젖은 누군가에게는 어머니, 그리고 누군가에게는 잃어버린 자식…… 문득 바라보면 언제나 그 자리에 있는 달이지만 우리들 마음 따라 그 모양도 그 씀씀이도 그 빛깔도 제각각인 달님.

오늘은 그런 달님을 소재로 한 그림책들 찾아봤습니다. 활짝 핀 웃음과 즐거운 상상, 그리고 가끔은 눈시울 촉촉해지는 슬픔 마저도 머금은 달님의 세계로 열아홉 권의 그림책들과 함께 떠나 보세요!

※ 2018/10/18 그림책 “우리 이불 어디 갔어” 추가


달님을 소재로 한 그림책들

※ 순서는 가나다 순이며 그림책의 평가와는 무관합니다.

  1. 100개의 달과 아기 공룡
  2. 노란 달이 뜰 거야
  3. 달님의 산책
  4. 달님의 모자
  5. 달밤
  6. 달은 수다쟁이
  7. 달을 먹은 아기 고양이
  8. 달을 삼킨 코뿔소
  9. 달을 줄 걸 그랬어
  10. 달집 태우기
  11. 둥글둥글 둥근 달이 좋아요
  12. 바구니 달
  13. 사과나무밭 달님
  14. 아빠, 달님을 따 주세요
  15. 암스트롱 – 달로 날아간 생쥐
  16. 우리 이불 어디 갔어
  17. 자전거로 달에 가서 해바라기 심는 법
  18. 하늘에서 달님이 뚝! 떨어졌어요
  19. 호랑나비와 달님
이 인호

이 인호

열여덟 살 딸내미와 폭풍 수다에 체력 고갈되어가는 아내를 18년째 묵묵히 지켜보고 있는 남편. 한때 아내가 쓴 딸아이 육아일기에 '396개월 남아'로 등장했었던 그 남아. 그림책 좋아하는 542개월 남아로 폭풍 성장 중 ^^ | 2015년 7월 | ino@gaonbit.kr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