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가 미운 밤

★ 엄마가 미운 밤

말썽을 피우는 모습도 씩씩대며 걷는 모습도 엄마가 생각나 울먹이는 모습도 낯이 익습니다. 생동감 있게 그려진 동물들의 표정에 공감하며 웃다 보면 어느새 내 마음까지도 사르르 녹아버리고 마침내 "엄마가 미운 밤"은 엄마가 그리운 밤으로 변해있습니다.

날 좀 그냥 내버려 둬!

★ 칼데콧상 수상작 : 날 좀 그냥 내버려 둬! (2017)

작은 집에서 웜홀까지 장소를 옮겨가며 자신만의 시간과 공간을 갖고 싶어하는 할머니, 그 마음 한가운데에는 가족에 대한 사랑이 단단하게 자리 잡고 있었다는 재미있는 이야기가 담긴 “날 좀 내버려 둬!”, 그림책 제목이 여름 방학 동안 수많은 엄마들의 외침처럼 들리는 것 같습니다.

고양이 손을 빌려 드립니다

★ 고양이 손을 빌려 드립니다

흥미진진하게 진행되는 이야기 속에 사랑의 의미를 되짚어 보게 만드는 “고양이 손을 빌려 드립니다”는 무언가 마음이 뭉클해지기는 느낌을 가진 그림책입니다. 늘 달콤하기만 하고 영원할 줄 알았던 사랑에는 참 많은 노력이 필요합니다.

완벽한 아이 팔아요

★ 완벽한 아이 팔아요

"완벽한 아이 팔아요"는 마트에서 완벽한 아이, 완벽한 엄마 아빠를 살 수 있다는 엉뚱한 상상을 통해 아이와 엄마 아빠 사이의 사랑을 다시금 확인 시켜주는 그림책, 완벽하지 못할 수도 있지만 내 아이가, 내 엄마 아빠가 세상에서 가장 소중하다는 사실을 일깨워주는 그림책입니다.

500원

500원

탁자 밑에서 발견한 500원짜리 동전 하나를 호기롭게 들고 집을 나선 아이의 이야기에 행복한 웃음을 짓게 되는 그림책 “500원”, 작고 소소한 것들이 안겨주는 행복을 그림책을 보면서 새삼 느껴봅니다. 동심을 예쁘게 그려낸 그림책을 보며 아이처럼 웃습니다.

사랑은

사랑은

가족을 잃어버린 아기 오리와 소녀의 이야기로 아이들의 눈높이에서 사랑을 쉽고 재미있게 보여주는 그림책 “사랑은”, 사랑에 빠진 이들은 전보다 더 크게 웃고, 더 크게 울고 더 크게 감동하죠. 그리고 사랑은 사람을 성숙하게 만듭니다. 그림책 소녀처럼요.

우리 집 꼬마 대장님

어버이날 읽으면 좋은 그림책 Best 10

어버이날 읽으면 좋은 그림책. 그림책에서 빼놓을 수 없는 주제, 엄마 아빠 할아버지 할머니, 그리고 가족. 가온빛에서 소개한 부모님을 떠올리고 가족의 의미를 되새겨 볼 수 있는 그림책들 중 어떤 책이 가장 많은 사랑을 받았을까요? 키워드별 그림책 10권을 뽑아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