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구름이 찾아온 날

비구름이 찾아온 날

내 안에 존재하는 슬프고 짜증나는 감정을 비구름으로 표현해 내면의 감정을 어떻게 만나고 풀어야 하는지를 따뜻한 이야기와 거침없는 색감의 그림으로 풀어낸 그려낸 그림책 “비구름이 찾아온 날”입니다.

엄마가 미운 밤

★ 엄마가 미운 밤

말썽을 피우는 모습도 씩씩대며 걷는 모습도 엄마가 생각나 울먹이는 모습도 낯이 익습니다. 생동감 있게 그려진 동물들의 표정에 공감하며 웃다 보면 어느새 내 마음까지도 사르르 녹아버리고 마침내 "엄마가 미운 밤"은 엄마가 그리운 밤으로 변해있습니다.

안녕, 울적아

안녕, 울적아

밝고 명랑하고 기쁘고 행복한 감정 뿐 아니라 우울하고 슬프고 화가나는 감정도 우리 안에 존재하는 자연스러운 감정임을 가르쳐 주는 그림책 "안녕, 울적아". 한 번쯤 내 마음 속 회색빛 우울한 감정을 꺼내 마주해 보세요. 빌이 울적이 눈물에 비친 자신의 모습을 본 것처럼 말이죠.

윌리와 구름 한 조각

윌리와 구름 한 조각

구름 한 조각은 윌리의 마음 속 작은 근심 걱정을 상징합니다. “윌리와 구름 한 조각”은 그런 근심 걱정을 해결하는 방법을 짧고 간결한 이야기를 통해 재미있게 들려주고 있어요. 어딘가 우리들의 모습을 닮아있어 더욱 친근하게 느껴지는 겁 많은 몽상가 윌리를 통해서 말이죠.

화가 나서 그랬어!

화가 나서 그랬어!

아이들 스스로 자신의 모습을 돌아볼 수 있게 도와 주는 그림책, 아이들이 자신의 감정을 통제하는 법과 표현하는 법을 자연스레 가르쳐 주는 그림책, 엄마 아빠가 아이들 마음 속을 들여다보고 이해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그림책 "화가 나서 그랬어!"입니다.

소피가 화나면, 정말 정말 화나면

★ 칼데콧상 수상작 : 소피가 화나면, 정말 정말 화나면 (2000)

소피가 화나면, 정말 정말 화나면. 강렬한 색상과 선의 변화로 화가 난 소피의 감정을 생생하게 전달하고 있는 "소피가 화나면 정말 정말 화나면"은 화가 난 소피를 통해 억누를 수 없는 감정 폭발을 경험하고 다시 마음의 평온을 찾는 과정을 생생하게 아주 잘 표현해 낸 그림책입니다.

요술쟁이 젤리 할머니

요술쟁이 젤리 할머니 : 경청의 힘

요술쟁이 젤리 할머니. 아이의 고민이나 걱정거리를 "쪼그만게 고민은 무슨 고민이야?"라고 생각하는 엄마 아빠라면 꼭 한 번 아이와 함께 읽어봤으면 하는 그림책. 너무 과하지 않게, 너무 무심하지도 않게 아이들 곁을 지켜 주는 건 바로 우리 어른들의 몫이겠죠. 젤리 할머니 처럼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