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림책 이야기

달 사람

달 사람

달 사람의 기묘한 지구 여행기 “달 사람”, 아이들은 언제나 다른 세상을 꿈꿉니다. 동글동글 천진난만해 보이는 달 사람은 그런 아이들의 모습을 꼭 닮았어요. 동경하던 세상에서 실컷 놀다 왔으니 이제 한동안 딴 생각 하지 않고 그 자리를 잘 지키고 있을까요?

Read more

벤의 트럼펫 그림책 이야기

벤의 트럼펫

트럼펫 연주자가 꿈인 한 아이의 이야기를 통해 꿈과 희망은 결코 허상이 아니라고, 거기에 열정이 더해지면 누구나 자신의 꿈과 희망을 현실로 살아갈 수 있게 될 거라고 말하는 “벤의 트럼펫”은 마치 재즈 음악이 들리는 것만 같은 그림책입니다.

Read more

감기 걸린 날 그림책 이야기

감기 걸린 날

꿈과 현실이 뒤섞여 있는 아이들만의 세계를 솔직 담백하게 그려낸 그림책 “감기 걸린 날”, 자신의 새 옷 때문에 깃털이 없어져 추위에 떨고 있을 오리를 생각하는 아이의 마음을 담백하게 그려낸 그림책을 보면서 생각합니다. 이 겨울, 깃털을 내어주고 오들오들 떨고 있을 오리들을…

Read more

알로이스 카리지에 알프스 3부작 그림책 이야기

알로이스 카리지에의 알프스 3부작

알로이스 카리지에가 셀리나 쇤츠와 함께 작업한 세 권은 알프스의 자연과 그 속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의 생활상을 우즐리와 플루리나 두 남매의 이야기를 통해 보여주고 있습니다. 자연과 하나되어 살아가는 아이들을 보고 있으면 마음이 편안해집니다. 그래서 이 세 권을 ‘알프스 3부작’이라고 이름 붙였습니다. 

Read more

시리동동 거미동동 그림책 이야기

시리동동 거미동동

엄마를 기다리는 어린아이의 마음을 뭉클하게 그려낸 그림책 “시리동동 거미동동”, 시리동동 거미 동동으로 시작한 노래의 끝은 엄마, 아이 마음은 언제 어디서나 ‘엄마’를 향하고 있었겠지요. 그리고 엄마 마음은 늘 아이를 향해 있을테구요.

Read more

늑대와 일곱 마리 아기염소 그림책 이야기

늑대와 일곱 마리 아기염소

지혜롭고 강인해 보이는 엄마염소 모습, 호기심 많은 아기염소들의 모습, 늑대가 변장하기 위해 찾아가는 시내 가게 풍경 등 그림책 곳곳 펠릭스 호프만의 아름다운 석판화 그림을 감상하며 옛이야기를 즐겨 보세요. “늑대와 일곱 마리 아기염소” 곳곳에 우리의 현실이 그대로 녹아있어요.

Read more

갈치 사이소 그림책 이야기

갈치 사이소

새벽 시장 풍경을 그대로 책에 옮겨 놓은 듯 활력 넘치는 분위기가 고스란히 녹아있는 그림책 “갈치 사이소”, 삶의 무대 위에서 오늘도 그저 묵묵히 열심히 자기 자리를 지켜며 살아가는 사람들, 그들의 땀방울이 오늘을 엽니다. 

Read more

돌이와 장수매 그림책 이야기

돌이와 장수매

백기완 선생의 장산곶매 이야기를 사할린 섬에서 만난 고향을 그리워하는 동포 노인의 미소에 담아낸 그림책 “돌이와 장수매”. 표지 그림 속에서 아기 염소와 나란히 앉아 먼 하늘 바라보는 돌이가 그리는 것은 아버지에 대한 먹먹한 그리움, 고향을 두고 떠나온 이들의 막막한 그리움, 통일을 꿈꾸며 평화를 바라는 우리들의 갑갑한 그리움입니다.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