꼭꼭 숨어라

"꼭꼭 숨어라"는 고운 빛깔의 민화와 우리 전래동요를 예쁘게 버무려놓은 그림책입니다. 우리가 잘 아는 '꼭꼭 숨어라', '길로 길로 가다가', 그리고 (저는 처음 들어보는) '눈이 온다 펄펄' 이렇게 세 편의 전래동요가 해학과 풍자가 배어 있는 민화 특유의 정취를 잘 살린 그림과 함께 들어 있습니다.

구덩이

구덩이

누구나 마음 깊은 곳에 하나쯤 품고 있을 자신만의 구덩이 이야기를 잔잔하게 담아낸 그림책 “구덩이”, 일본의 국민시인으로 불릴 만큼 많은 이들에게 존경받는 시인 다니카와 슌타로의 단아하고 잔잔한 글에 단순하면서도 소박하게 그려진 와다 마코토의 그림이 이야기의 느낌을 아주 잘 살려내고 있습니다.

책으로 전쟁을 멈춘 남작

책으로 전쟁을 멈춘 남작

책이 얼마나 재미있는 것인지, 유용한 것인지, 사람을 어떻게 바꿀 수 있는지 보여주는 수많은 책에 대한 그림책들, "책으로 전쟁을 멈춘 남작" 역시 그런 책입니다. '설마, 책으로 전쟁을?' 했다가 '아하~' 하고 끄덕이게 되는 그런 그림책이에요.

잘 가, 작은 새

★ 잘 가, 작은 새 –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장례식

“잘 가, 작은 새”는 1930년대 어린이 문학의 새로운 장을 열었던 마거릿 와이즈 브라운의 고전 동화에 크리스티안 로빈슨의 일러스트를 입혀 새롭게 선보인 그림책입니다. 장례식 하면 떠오르는 음울하고 울적한 분위기와는 달리 아이들의 관점에서 밝고 사랑스럽게 그려냈어요.

영 Zero

Zero 영

남들과 비교해 보았을 때 보잘것없이 느껴졌던 0이 스스로 자신감을 가지고 자신을 사랑하기까지의 감정을 숫자 이야기로 재미있게 엮어낸 작가의 아이디어가 반짝반짝 빛을 발하는 그림책 “Zeor 영”입니다.

천만의 말씀

천만의 말씀

누구에게나 자신만의 최고의 장점이 있는가 하면 부끄럽게 여기는 단점도 하나씩은 있게 마련이죠. 장점을 가지고 있는 것도 나, 단점을 가지고 있는 것도 나. 나는 나라서 멋지다는 것, 너는 너라서 멋지다는 것을 재미있게 보여주는 그림책 "천만의 말씀"입니다.

말하다

말하다

말하다. 요시와 처음으로 말을 한 것을 계기로 요시와 친구가 된 소녀의 마음을 정감있게 그려낸 그림책입니다. 말이 주는 따뜻함, 정겨움, 위로, 기쁨과 슬픔을 단순한 글과 따뜻한 색감의 그림으로 그려냈어요.

일 (One)

One 일

단순하지만 깊은 의미를 담은 문장 속에 하얀색을 바탕으로 알록달록 색깔들을 주인공으로 삼아 이들이 용기를 갖는 순간 숫자로 변해 잘못된 상황을 바꾸어나가는 이야기를 독특하게 보여주는 그림책 "One 일". 색다른 관점으로 집단 따돌림을 해결하는 방법을 보여주는 그림책입니다.

당나귀 도서관

당나귀 도서관

"당나귀 도서관"은 오랜 내전으로 가난에 시달리고 있는 콜롬비아의 시골에서 어린이들을 위해 당나귀 도서관을 운영하고 있는 초등학교 교사 루이스 소리아노의 실제 이야기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그림책입니다. 당나귀 도서관 덕분에 희망을 잃지 않게 된 소녀 아나의 이야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