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요한 문제

★ 중요한 문제

눈앞에 닥친 문제로 갈등하는 네모 씨의 심정을 강렬한 원색의 그림으로 극명하게 보여주면서 정말 ‘중요한 문제’가 무엇인지 찾아가는 과정을 과감하고 유쾌하게 보여주는 그림책 “중요한 문제”, 지금 이 순간 진짜 중요한 문제가 무엇일지 생각해 보세요.

악어 씨의 직업

★ 악어 씨의 직업

말 없이 자신의 삶을 살아가는 악어 씨의 모습을 통해 이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들의 삶이 적나라하게 보여주는 그림책 "악어 씨의 직업". 중요한 것은 우리 모두 꿈이 있다는 사실입니다. 꿈을 잃지 않는 한 삶을 살아가는 것은 축복입니다. 행복한 삶은 바로 꿈꾸는 삶입니다.

바다 우체부 아저씨

★ 바다 우체부 아저씨

누군가의 행복을 위해 묵묵히 일하는 바다 우체부 아저씨가 그 자신의 소망을 멋지게 이룬다는 잔잔하고 아름다운 이야기가 돋보이는 “바다 우체부 아저씨”는 메셸 쿠에바스의 섬세한 글과 에린 E. 스테드의 맑고 투명한 그림이 멋지게 어우러지는 그림책입니다.

담장을 허물다

담장을 허물다

"담장을 허물다"는 2013년 공광규 시인이 쓴 시를 판화에 담아낸 그림책이에요. 버릴수록 풍성해지는 삶의 원리를 아름답게 그려낸 그림책 "담장을 허물다", 복잡한 세상 속에 비움의 철학을 명료하게 그린 그림책입니다.

수박이 먹고 싶으면

★ 수박이 먹고 싶으면

봄날 작은 씨에서 시작한 수박이 자라납니다. 농부의 수박이 먹고 싶은 마음은 수고와 정성과 기다림으로 수박을 키워냅니다. 한여름 무더위를 달래주는 달디 단 수박은 지난 시간 농부의 정성이고 땀방울이고 기다림입니다. 농부의 마음 같은 정성으로 지어낸 그림책 “수박이 먹고 싶으면”입니다.

열일곱 살 자동차

★ 열일곱 살 자동차

제 몫을 다하고 떠난 낡고 오래된 자동차 이야기 "열일곱 살 자동차"는 김혜형 작가의 경험을 바탕으로 한 이야기라고 해요. 자동차와 사람 사이에 전해지는 다양한 감정까지 차분하게 담아낸 김효은 작가의 그림은 이야기를 더욱 가슴 먹먹하게 전달하고 있습니다.

고양이 손을 빌려 드립니다

★ 고양이 손을 빌려 드립니다

흥미진진하게 진행되는 이야기 속에 사랑의 의미를 되짚어 보게 만드는 “고양이 손을 빌려 드립니다”는 무언가 마음이 뭉클해지기는 느낌을 가진 그림책입니다. 늘 달콤하기만 하고 영원할 줄 알았던 사랑에는 참 많은 노력이 필요합니다.

밥.춤

★ 밥.춤

세탁소 아주머니부터 야채 가게 아주머니, 퀵 서비스 배달부, 청소부, 밥집 아줌마, 국수 가게 한 사람 한 사람의 작은 땀방울의 흔적이 그들만의 춤사위로 이어집니다. 땀방울 가득한 삶의 무대 위 힘들고 지친 우리에게 던지는 위로가 따스하게 펼쳐지는 그림책 "밥.춤"입니다.

너였구나

너였구나

부드러운 선과 흑백의 농담으로 담백하게 풀어낸 그림, 하얀 여백이 이야기의 여운을 채워주는 그림책 “너였구나”, 이야기를 이끌어 가는 차분하고 담담한 목소리가 오랜 기억들을 이끌어 냅니다. 잊혀진 얼굴들, 아스라한 기억들이 꿈결처럼 떠올라 마음이 뭉클해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