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어 목욕탕

문어 목욕탕

지치고 외로울 때 세상을 향해 주저하지 말고 먼저 손 내밀어 보세요. 따스하게 잡아줄 손들이 당신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 역시 다른 이의 손을 잡아 주세요. 소외되고 외로운 손들을 향해...... "문어 목욕탕"은 바로 그런 그림책입니다.

안녕

안녕

찾아온 이에게 건네는 '안녕', 떠나간 이에게 고하는 '안녕', 수많은 '안녕'들이 그림책 속에 반복되면서 우리 삶을 아련하고 따스하게 그려낸 그림책 "안녕", 상상력 가득한 이야기 속에 다양한 감정들을 담아낸 그림책 한 권에 마음이 촉촉해지는 여름밤입니다.

내 옆의 아빠

내 옆의 아빠

스물네 장의 다정한 아빠와 딸의 그림으로 만들어진 그림책 "내 옆의 아빠". 딸아이에게 아빠는 언제나 든든하고, 편안하고, 자신이 원하는 거라면 뭐든 척척 다 들어주는 존재입니다. 그래서 아빠와 함께 있으면 언제나 행복하고, 뭐든 할 수 있을 것만 같은 자신감이 팍팍 생기죠.

기억나니?

기억나니?

살아온 세월 한 순간 한 순간의 기억들과 소중한 이와의 추억으로 가득한 그림책 "기억나니?". 유타 바우어의 꼼꼼하면서도 기발한 상상력으로 다양한 형상과 색깔, 그리고 기묘한 이야기로 아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기에 부족함이 없습니다.

연남천 풀다발

연남천 풀다발

저마다의 방식으로 살아가는 풀꽃들의 이야기가 우리 삶과 꼭 닮아있어 가슴 뭉클해지는 그림책 "연남천 풀다발". 마음 수선스러운 날, 위로가 필요한 날, 누군가 보고 싶은 날, 다가오는 날들이 설레고 기쁜 날 언제 보아도 좋을 그림책입니다.

나는 보이지 않아요

나는 보이지 않아요

나쁜 경험을 디딤돌 삼아 한 발 앞으로 내딛고 나아갈 수 있도록 세상 곳곳 보이지 않는 아이들을 위로하고 용기를 불어넣어 주는 그림책 "나는 보이지 않아요", 다양한 상징으로 가득한 아름다운 일러스트가 돋보이는 그림책입니다.

비구름이 찾아온 날

비구름이 찾아온 날

내 안에 존재하는 슬프고 짜증나는 감정을 비구름으로 표현해 내면의 감정을 어떻게 만나고 풀어야 하는지를 따뜻한 이야기와 거침없는 색감의 그림으로 풀어낸 그려낸 그림책 “비구름이 찾아온 날”입니다.

가드를 올리고

★ 가드를 올리고

"가드를 올리고"는 검은 주먹과 빨간 주먹의 치열한 권투 시합 장면을 목탄화로 담아낸 아주 인상적인 그림책입니다. 그림책에 등장하는 것은 오로지 두 사람, 그리고 두 사람의 주먹 뿐입니다. 관중 하나 없이 텅 빈 여백과 굵직한 목탄 선을 따라 휘두르는 주먹들의 움직임에서 삶의 무게가 고스란히 느껴집니다.

어떡하지?

★ 어떡하지?

상황마다 콜라주 기법을 적절히 활용한 아기자기하고 사랑스러운 그림으로 상황을 절묘하게 표현한 재미난 그림책 “어떡하지?”, 그림책을 읽는 동안 나도 모르게 고은이를 따라 절박한 심정으로 숫자를 따라 세고 연실 어떡하지를 연발하게 되는 걸 보면 누구나 한 번쯤 있었을 법한 경험을 너무나 실감나게 잘 살려냈기 때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