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 바람

★ 아기바람

난처한 상황에 빠진 시우네 가족을 돕는 바람 가족의 따뜻한 이야기로 아기바람의 성장을 예쁘게 그려낸 그림책 “아기바람”, 가족 중 가장 어리고 작기 때문에 느낄 수밖에 없는 막내의 마음을 바람 가족 이야기로 재미있게 전달하고 있어요.

누가 상상이나 할까요?

★ 누가 상상이나 할까요?

그림책 "누가 상상이나 할까요?"는 오랜 세월 숙성된 작가의 삶의 연륜을 통해 우리에게 이별의 새로운 의미를 가르쳐줍니다. 사랑하는 사람을 떠나 보내는 것이 그저 슬프기만 한 일은 아니라고. 비록 아주 먼 곳으로 떠나갔지만 우리 가슴 속에 영원히 살아 있다고.

하늘을 나는 모자

하늘을 나는 모자

안데르센상을 수상한 로트라우트 수잔네 베르네가 쓴 "하늘을 나는 모자"는 바람 때문에 벌어진 한바탕 소동을 담고 있어요. 이 모든 소동은 모자의 한바탕 일탈일까요, 바람의 짓궂은 장난일까요? 모자의 모습이 잠시도 세상이 궁금해 가만있지 못하는 우리 아이들 모습처럼 보입니다.

100개의 달과 아기 공룡

★ 100개의 달과 아기 공룡

아이들의 모습을 재미있고 예쁘게 담아낸 그림책 “100개의 달과 아기 공룡”, 늘 곁에서 가르쳐 주고 지켜주고 보듬어주고 어루만져 주는 어른들 덕분에 아이들은 수많은 경험을 하고 그 속에서 다양한 감정을 배우면서 자라납니다.

아빠와 함께 산책

아빠와 함께 산책

사색적이고 철학적인 독일 그림책의 특징을 가장 잘 표현하는 작가의 한 사람으로 꼽히는 볼프 에를브루흐가 직접 쓰고 그린 그림책 “아빠와 함께 산책”, 초현실적 이미지로 재현된 이야기가 한밤의 산책길을 더욱 환상적이고 몽환적으로 보여주고 있습니다.

악어 씨의 직업

★ 악어 씨의 직업

말 없이 자신의 삶을 살아가는 악어 씨의 모습을 통해 이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들의 삶이 적나라하게 보여주는 그림책 "악어 씨의 직업". 중요한 것은 우리 모두 꿈이 있다는 사실입니다. 꿈을 잃지 않는 한 삶을 살아가는 것은 축복입니다. 행복한 삶은 바로 꿈꾸는 삶입니다.

담장을 허물다

담장을 허물다

"담장을 허물다"는 2013년 공광규 시인이 쓴 시를 판화에 담아낸 그림책이에요. 버릴수록 풍성해지는 삶의 원리를 아름답게 그려낸 그림책 "담장을 허물다", 복잡한 세상 속에 비움의 철학을 명료하게 그린 그림책입니다.

이렇게 멋진 날

★ 이렇게 멋진 날

시처럼 흐르는 글에 물 흐르듯 자연스럽게 펼쳐지는 그림에서 리듬감이 느껴집니다. 멋진 날, 좋은 날의 시작은 우리 마음에서 부터라고 기분 좋게 전해주는 그림책 “이렇게 멋진 날”, 이렇게 멋진 날을 맞을 수 있고 누릴 수 있어 너무나 고맙고 행복합니다.

알사탕

★ 알사탕

외톨이, 친구 문제, 소통이라는 다소 묵직한 주제를 품고 있지만 알사탕이라는 달콤한 소재로 풀어가는 이야기가 유쾌하고 따뜻하고 깊고 아름답게 다가오는 그림책 “알사탕”, 거절당할지도 모른다는 사실이 두려워 시작을 망설이는 이들에게 꼭 권해주고 싶은 그림책입니다.

공룡 엑스레이

공룡 엑스레이

공룡들의 특징과 공룡 연구 자료, 학계에서 찬반이 분분한 주제까지 그림책 소재로 끌어들여 디테일하게 구성한 그림책 “공룡 엑스레이”, 공룡과 병원이라는 흥미로운 소재를 다루고 있어 보자마자 아이들이 환호성을 지를 만큼 흥미로운 그림책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