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번 더 쪽쪽

한 번 더 쪽쪽

부드럽게 번져가는 색감으로 사랑의 마음이 어떻게 퍼져나가는지를 아름답게 전달하면서 그림책 “한 번 더 쪽쪽”, 토끼와 사자가 쫓고 쫓기던 숲 속에서 시작된 뜻하지 않은 화해와 사랑은 시공간을 뛰어넘으며 널리널리 전파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