낮에도, 밤에도 안녕

낮에도, 밤에도 안녕

아스라히 밝아오는 햇살과 함께 하루를 여는 아침과 하루를 마무리하고 잠자리에 들어야 하는 밤, “낮에도, 밤에도 안녕”에는 그런 하루가 따스하게 담겨있어요. 반가운 마음으로 하루를 여는 아기 토끼가 사는 마을이 낮과 밤에 어떻게 달라지는지 찬찬히 감상해 보세요.

검은 강아지

검은 강아지

가족처럼 사랑했던 반려동물을 잃고 슬픔을 경험해 본 분들이라면 그림책을 보면서 많이 울컥했을 거라는 생각이 드네요. "검은 강아지"는 너무 쉽게 생명을 사고파는 세상에 한 생명을 책임지는 것이 무엇인지 깊이 생각하게 만드는 그림책입니다.

씨앗 세 알 심었더니

★ 씨앗 세 알 심었더니

지혜롭고 아름다운 공생의 미덕이 그림책 속에 예쁘고 재미있게 담겨있습니다. 줄줄줄 외워서 따라하고 싶을 만큼 리듬감이 느껴지는 짧고 간결한 글에 씨앗이 자라는 장소에서 벌어지는 일들을 시원시원하게 그린 그림이 재미있게 펼쳐지는 그림책 “씨앗 세 알 심었더니”입니다.

이상한 집

이상한 집

각자 개성 있는 집에 사는 재미난 마을의 이상한 사람들이 서로 어울려 재미있게 사는 세상을 멋진 상상으로 그려낸 그림책 "이상한 집", 집은 마음과 똑같아요. 문 닫고 들어가 나오지 않으면 그곳에 누가 사는지 아무도 알 수 없죠. 문을 열고 세상 밖으로 나오는 순간 세상은 환하고 재미있게 변신합니다. 

하늘을 나는 사자

하늘을 나는 사자

고양이들의 시각에서, 사자의 입장에서 이토록 쉽고도 어려운 이야기를 그림책 한 권에 깊이 있게 담아낸 그림책 "하늘을 나는 사자", 환상적인 그림과 함께 들려주는 어느 멋진 사자 이야기에는 다양한 생각거리가 담겨 있습니다.

자전거 이야기

자전거 이야기

자전거가 언제 처음 등장했고 어떻게 발전해 왔는지, 세상에는 어떤 자전거가 있는지 등등 ‘자전거의 모든 것’이 궁금한 분들을 위한 그림책 "자전거 이야기". 그림책 속에 담긴 자전거의 모든 것을 읽고 나면 봄바람 살랑살랑 부는 도로를 자전거를 타고 신나게 달려보고 싶어집니다. 

아기 산호 플라눌라

아기 산호 플라눌라

“아기 산호 플라눌라”는 아기 산호 플라눌라의 여정 속에 지구에 찾아온 위기를 이야기합니다. 하지만 결코 비관적이지 않아요. 시원한 바다를 찾아 향해 떠나는 산호에게 인사하면서 새로운 희망을 이야기하며 마무리 되는 그림책은 마음 속에 깊은 여운을 남깁니다.

봉지공주와 봉투왕자

봉지공주와 봉투왕자

작은 사물들에 생명을 불어넣고 그들의 특징에 잘 맞는 재미난 이야기를 만들어 낸 이영경 작가의 그림책 “봉지공주와 봉투왕자”, 공주와 왕자의 활약도 신나고 재미있지만 그림책 속에서 주인공을 도와 이야기를 꾸려가는 다양한 캐릭터들이 활력을 불어넣어 줍니다

위층은 밤마다 시끄러워!

위층은 밤마다 시끄러워!

잠자리에 들려던 어린아이에게서 시작되어 도통 잠을 이룰 수 없었던 한 할아버지의 이야기로 마무리된 한밤의 소동으로 층간 소음의 진짜 가해자와 피해자가 누구인지 생각해 보게 만드는 그림책 "위층은 밤마다 시끄러워!"입니다.

봄 숲 놀이터

봄 숲 놀이터

냄새 맡고 만지고 달리고 구르며 온몸, 온 감각으로 느끼는 봄 숲 놀이터에서 하루 종일 뛰어놀다 돌아오고 싶어지는 그림책 "봄 숲 놀이터". 그림책 속에 한창인 봄기운을 온몸으로 느끼면서 아직은 저만치서 뭉그적거리고 있는 봄을 고개 쭈욱 빼고 기다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