끼인 날

끼인 날

글/그림 김고은 | 천개의바람
(발행 : 2021/04/01)


아이가 끼여있는 문을 따라 세로로 쓴 “끼인 날”이란 노란 색 그림책 제목이 눈에 쏘옥 들어옵니다. 문틈 사이 끼인 아이 표정이 너무나 리얼해 얼른 빼내주어야 할 것만 같아요. 어쩌다 그리되었는지 사연 들어보러 후다닥 그림책 속으로 들어가 봐야겠어요.

하굣길, 우연히 하늘을 바라보던 아이는 하얀 개가 하얀 구름 사이에 끼어있는 걸 발견합니다. 사다리를 타고 올라가 구름에 끼어있던 개를 구해주었어요.

“너는 왜 여기에 끼어 있니?”
“지붕 위에서 낮잠을 자고 있었는데, 갑자기 구름이 몰려와서 그만….”

그래서… 구름 사이에 끼게 되었다? 운수가 나쁘면 그리될 수도 있지요. 난 그저 평소처럼 행동했을 뿐인데.

끼인 날

구름 사이 낀 하얀 개를 구해주었던 날을 시작으로 매일같이 아이 눈에 어딘가에 끼어 옴짝달싹 못하는 존재들이 눈에 들어옵니다. 이 장면에서 끼어있는 무언가를 한 번 찾아보세요. 아이 눈길을 따라서 따라서……, 찾으셨나요?

할머니 이마에 저거 저거, 설마? 맞아요. 슈퍼 할머니 주름살 사이에 낀 모기. 아이는 조심조심 주름살을 벌려 모기를 구해주었어요. 그렇게 덜덜 떨며 도망치는 모기 입이 할머니 주름살 모양으로 구부러졌다지요. 그렇게 어딘가에 끼어 딱한 처지에 놓인 이들을 구해주던 어느 날!

끼인 날

집에 돌아와 보니 엄마 아빠가 싸우고 있었어요. 네 탓이야! 너 때문이야!  싸움하는 엄마 아빠 사이엔 아이가 낄 틈이 없어요. 편안하게 쉴 수 있는 자리도 없었지요. 그런데 자세히 보니 둘 사이 무언가 끼어있었어요.엄마 아빠 사이에 끼어 서로에게 ‘네 탓’을 시전하는 싸움 요정들이었어요.

저 싸움 요정들은 왜 엄마 아빠 사이에 낀 걸까?
엄마 아빠가 싸워서 낀 걸까?
쟤네들이 끼어서 엄마 아빠가 싸우는 걸까?

끼인 날

집이 산산조각 나기 전 아이는 모두를 구하기로 마음먹습니다. 하지만 엄마 아빠도, 그 사이 낀 싸움 요정들도 요지부동. 그 사이를 비집고 들어간 아이는 정말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고 꼭 끼인 상태가 되고 말았어요. 부탁도 해보고, 화도 내보고, 겁도 주고, 살살 구슬려 보았지만 아무 소용이 없었습니다. 하지만 이대로 포기할 수 있나요? 우리 가족 일인데… 마지막 필살기를 사용해 아이는 싸움 요정들을 엄마 아빠 사이에서 빼냈어요. 싸움 요정들이 새로 싸움 붙일 사람들을 찾아 멀리 날아가 버리자 드디어 집안에 평화가 찾아왔습니다.

셋이 꼭 안고 소파에서 잠든 모습이 재미있습니다. 지쳐 잠든 가족, 그 사이 포근하게 끼인 아이, 세상 모든 평화가 깃든 포근하고 나른한 오후입니다.

아이가 싸움 요정들을 빼낸 방법은 무엇이었을까요? 그리 어렵지 않은 간단한 방법이니 한 번 생각해 보고 그림책으로 확인해 보세요. 어느 날 갑자기 주체할 수 없게 화가 난다면… 그건 싸움 요정들이 우리를 찾아온 날일지도 모르니 차분하게 살펴보세요. 싸움 요정들이 우리 사이 끼어있지는 않은지.

어렸을 때 엄마와 아빠가 싸우면 그 사이에 끼어 어떻게 해야 할지 몰랐어요.
누가 나 좀 꺼내 주면 좋겠다는 생각도 했지요.
그런데 살아 보니 다들 어딘가에, 어느 사이에 끼어 당황하고 때론 힘들지만 또 그러면서 어울려 살아가는 거 같아요.
그런 이야기를 그림책에 담고 싶었어요.

– 작가의 말 중에서

요리조리 끼어 중재자 역할도 하고 해결사 역할도 하며 둥글둥글 자라나는 아이 모습을 재미있게 그린 그림책 “끼인 날”, 수많은 관계 속에 살고 있는 우리들, 가끔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순간이 찾아왔을 때 그건 내 잘못도 네 잘못도 아니에요. 어쩌다 보니, 작은 실수 때문에, 싸움 요정들이 찾아오는 바람에… 그러니 자책하지 말고 속상해하지 말고 툭툭 털고 씩씩하게 일어나세요.

‘오늘은 운수가 좀 나빴을 뿐이야!’ 라고 생각하면서요.

이 선주

가온빛 대표 에디터, 그림책 강연 및 책놀이 프로그램 운영, "그림책과 놀아요" 저자(열린어린이, 2007), 블로그 "겨레한가온빛" 운영, 가온빛 Pinterest 운영 | seonju.lee@gaonbit.kr
1 1 vote
Article Rating
알림
알림 설정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모든 댓글 보기
0
이 글 어땠나요? 댓글로 의견 남겨주세요!x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