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림책 이야기

용구 삼촌

용구 삼촌

새처럼 깨끗하고 착한 마음씨를 가졌다며 삼촌을 아끼는 어린 조카들, 늦은 저녁 삼촌 찾는 일에 싫은 기색 하나 없이 내 일처럼 나서준 이웃들, 제 갈 길도 잊은 채 작은 생명을 위해 기꺼이 자신을 내어준 용구 삼촌, 이 세상은 그렇게 삶을 나누며 살아가는 우리들에 의해 환하게 빛나고 있음을 새삼 일깨워주는 그림책 “용구 삼촌”입니다.

Read more

짱구네 고추밭 소동 그림책 이야기

짱구네 고추밭 소동

김용철 작가의 그림으로 재탄생한 권정생 선생님의 “짱구네 고추밭 소동”, 불의 앞에 절망하거나 순응하지 않고 행동하고 저항하는 이들의 용기를 의인화한 고추를 통해 통쾌하게 보여주고 있습니다. 서로 보듬어 가며 함께 어울려 평화롭게 살아가는 세상을 꿈꾸었던 권정생 선생님의 목소리를 좀 더 가깝게 느낄 수 있는 이야기입니다.

Read more

아기너구리네 봄맞이 그림책 이야기

아기너구리네 봄맞이

“아기너구리네 봄맞이”는 우리 아동문학의 큰 별인 권정생 선생님의 글에 송진헌 작가의 섬세한 세밀화로 완성된 그림책입니다. 세상 모든 존재를 아낌없이 사랑한 권정생 선생님의 각별한 시선을 따라 한겨울 설산을 함께 여행해요. 그리고 우리 함께 미리 봄맞이 나가 보아요.

Read more

그림책 이야기

엄마 까투리

“나의 동화는 슬프다. 그러나 절대 절망적인 것은 없다.”
권정생 선생님의 말씀 그대로 “엄마 까투리”는 슬프지만 절대 절망적이지 않아요. 다 타버리고 재만 남은 숲에서도 생명은 태어나고 또 자라고 살아갑니다. 그렇게 생명은 사랑으로 이어집니다.

Read more

그해 가을 오늘의 그림 한장

★ 그해 가을

“그해 가을”은 권정생 선생님의 산문집 “빌뱅이 언덕”에 수록된 7쪽 분량의 글을 유은실 작가가 그림책에 맞게 고쳐 쓰고, 거기에 김재홍 그림 작가가 부슬비 내리던 어느 가을의 스산함과 가난하고 외로운 두 영혼의 쓸쓸함을 사실적이면서도 묵직하게 그려낸 그림책입니다.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