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머니의 밥상

할머니의 밥상

다양한 식재료들이 상상을 뛰어넘는 신기한 도구들도 변신하는 신선한 발상이 즐거움을 안겨주네요. 요리를 할 때 나는 기분 좋은 소리들도 그림책 속에 한가득 담겨있습니다. 할머니의 밥상 속에는 연륜 가득한 할머니의 넘치는 사랑이 풍성하게 담겨있는 그림책 “할머니의 밥상”입니다.

백만 억만 산타클로스

백만 억만 산타클로스

진짜 산타클로스를 보기 힘든 이유, 크리스마스만 다가오면 엄마 아빠가 바빠지는 이유는 바로 자신의 몸이 작디작아지는 희생을 치르고라도 착한 아이들에게 꼭 선물을 전해주고픈 산타클로스 때문이이라는 이야기가 뭉클하면서도 색다르게 다가오는 그림책 “백만 억만 산타클로스”입니다.

허먼과 로지

허먼과 로지

허먼과 로지의 마음을 따라 시시각각 변하는 도시의 모습을 다양한 느낌으로 보여주는 작가 거스 고든의 따뜻하면서도 아련하고 대담하고 감각적이면서 유머러스한 그림들이 이야기의 풍미를 더욱 살려주는 그림책 "허먼과 로지"입니다.

찬이가 가르쳐 준 것

★ 찬이가 가르쳐 준 것

"찬이가 가르쳐 준 것"은 뇌병변 장애가 있는 찬이와 찬이 엄마, 그리고 찬이 누나의 하루를 들여다보며 그들도 우리와 다르지 않은 삶을 살아가고 있음을, 그들에게 필요한 건 걱정해주는 마음이 아니라 상냥한 웃음임을 가르쳐주는 그림책입니다.

엄마 여우와 아기 여우의 숨바꼭질

엄마 여우와 아기 여우의 숨바꼭질

숨바꼭질 이야기에 잘 맞게 크고 작은 페이지와 구멍 등 다양한 아이디어를 동원해 입체적으로 구성한 그림책이 한겨울 눈 내린 숲 속에서 엄마 여우와 아기 여우의 숨바꼭질 이야기를 더욱 실감나게 보여주는 “엄마 여우와 아기 여우의 숨바꼭질”, 사랑과 행복이 가득 담겨있는 그림책입니다.

할머니 엄마

★ 할머니 엄마

눈에 넣어도 안 아플 내 새끼가 낳은 새끼를 온 정성과 사랑으로 키워주시는 할머니의 이야기를 따뜻하게 그려낸 그림책 “할머니 엄마”, 아이가 그려낸 그림일기처럼 정감가는 그림 속에 할머니와 지은이의 사이에 오가는 대화로 가족 사랑을 뭉클하면서도 예쁘게 담아낸 그림책입니다.

장갑보다 따뜻하네

장갑보다 따뜻하네

둥글둥글한 느낌의 그림에 따뜻한 사랑을 소재로 마음을 열고보면 세상 모두가 친구가 될 수 있다는 진리를 그림책으로 보여주는 작가 이모토 요코는 이 그림책 “장갑보다 따뜻하네”에서 더불어 살아가는 지혜를 따뜻한 감성으로 보여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