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가, 팥빙수, 아이스크림, 수영장, 시원한 수박, 매미 소리……. 여름하면 떠오르는 것들이죠. 여름은 일년 내내 기다렸던 휴가의 계절이기도 하지만, 찌는 듯한 더위로 인해 우리들 삶의 현장이 더욱 치열해지는 계절이기도 합니다. 수많은 수험생과 취준생들, 생수통 짊어지고 엘리베이터도 없는 연립주택 계단을 오르내리는 택배 기사들, 보기만해도 숨이 막히는 방화복을 입고 뜨거운 화재 현장으로 달려가는 소방관들……. 일일이 열거하기엔 무더위 속에서 고군분투하는 이들이 너무 많습니다. 그들 중엔 나 대신 땀 흘리는 이들도 적지 않습니다. 오늘은 택배 기사 아저씨를 위해 시원한 음료수 한 잔 준비해 두는 건 어떨까요? ^^

하늘을 찌르는 듯한 매미 소리가 빈 하늘을 가득 채우면
무더운 여름이 더 뜨겁게 달아올라 타들어 가는 것만 같다.
여름을 더 여름답게 하는,
그런 매미가 좋다.

– 그림책 “맴” 작가의 말 중에서

빈 하늘을 가득 채우는 매미의 울음 소리가 여름을 더 여름답게 한다는 장현정 작가의 말이 참 근사합니다. 여름을 더 여름답게 살아가는 모든 이들에게 시원한 여름 그림책 열다섯 권 선물합니다.

여름 그림책

참고로 아래 열다섯 권은 모두 우리 작가들의 그림책 중에서만 골랐습니다.


※ 순서는 ‘가나다’ 순이이며 평점이나 순위와 무관합니다.

  1. 건물들이 휴가를 갔어요
  2. 꽁꽁꽁
  3. 나오니까 좋다
  4. 수박 수영장
  5. 수박이 먹고 싶으면
  6. 수영장
  7. 수영장 가는 날
  8. 수영장에 간 날
  9. 여름 휴가
  10. 왜냐면…
  11. 지난 여름
  12. 파도야 놀자
  13. 할머니의 여름휴가
  14. 헤엄치는 집

이 인호

이 인호

가온빛 에디터, 뉴스레터 기획, 가온빛 Twitter, Instagram 운영 | ino@gaonbit.kr
0 0 vote
Article Rating
알림
알림 설정
guest
2 Comments
오래된 댓글부터
최근 댓글부터 좋아요 순으로
Inline Feedbacks
모든 댓글 보기
이지영
이지영
2020/08/05 13:00

우와~~너무 좋은정보 고맙습니다.
아이도 좋아하지만 저도 그림책을 너무 좋아하여 관련정보 찾던 중에 이렇게 알게되었어요
보물을 발견한 기분입니다.
수고해주시는 분들 고맙습니다.

가온빛지기
Admin
2020/08/06 08:46
답글 to  이지영

이지영 님, 반갑습니다!
앞으로 자주 뵈요~ ^^

2
0
이 글 어땠나요? 댓글로 의견 남겨주세요!x
()
x